반응형

반려묘의 스트레스 완화에 도움을 준 고양이 디퓨저 펠리웨이 클래식 소개합니다.

고양이를 데리고 5박6일동안 가족들이 있는 집에 다녀왔습니다. 

 

부산-서울 을 비행기로 이동 후 새로운 집에 도착하고나니 새로운 환경이 낯설었는지 처음엔 캐리어에서 나오질 않았습니다.

겨우 꺼내서 제가 있는 침대 옆에 놓았지만 밥도 안먹고 가족들의 소리가 나면 후다닥 옷장에 숨더라구요

고양이는 참 예민한 동물이라지만 이정도일줄은 몰랐던 초보집사입니다ㅜㅜ

괜히 데려왔나? 다시 부산으로 내려가야하나? 싶어서 인터넷을 검색해보는데

스트레스 완화에 도움을 준다는 고양이 디퓨저를 발견했습니다.

이사하는 경우나 새로운 고양이 합가 시 필수품이라는 고양이 펠리웨이 클래식입니다.

FELIWAY CLASSIC

HAPPY CAT : constant calming and comfort at home

makes cats feel at home. Help control inappropriate behaviours and the signs of stress due to changes in the environmnet.

-scratching 

-urine spraying

-fears

-changes 

오줌스프레이 빼고 모두 해당되었던 스트레스 반응들..

원래 들어가던 숨숨집에도 안들어가니 정말 시급했습니다ㅜㅜ

What is a pheromone?

when cats feel comfortable in their environment, they rub their cheeks against the corners of furniture or your leg, leaving a message, undetectable to us, known as a feline facial pheromone. This "happy marker" provides reassurance to the cats. 

 

FELIWAY CLASSIC is a synthetic copy of that pheromone and conveys this reassuring message to all cats.

and proven to reduce stress in kittens and adult cats that leads to inappropriate behaviours such as urine marking and scratching in your home.

NOT a sedative nor a tranquiliser.

고양이 펠리웨이 클래식 스타터 키트입니다.

제조국 프랑스, 용량 48ml입니다.

펠리웨이 스프레이 타입보다 이렇게 방안에 꽂아두는 편이 훨씬 좋을 것 같아서 클래식으로 구매했습니다.

고양이님이 고생하고 있는데 배송이 하루만에 와서 다행이었습니다.

분리되어 있는 본체를 연결하여 바로 방 안에 꽂아두었는데요

고양이만 맡을 수 있는 페로몬일 줄 알았는데 방안에서 펠리웨이 냄새가 나더라구요!

뭐 다행히 이상한 냄새는 아니였습니다^^;

고양이 펠리웨이 클래식 사용방법은 본체 48ml 한 병의 리필뚜껑을 돌려 개봉 한 후

디퓨저에 고정시켜 콘센트에 꽂아 사용하면 됩니다.

1병은 최대 30일간 지속되고 21~22평 정도의 영역에서 효과를 나타낼 수 있다고 합니다.

펠리웨이 스프레이 타입은 4-5시간 동안 지속되서 재분사를 해야하니 이동장이나 새로운 가구에 뿌리는 것이 적절해보입니다.

저와 같이 새로운 집에 적응해야 하는 경우에는 콘센트에 꽂아두는 것이 맞겠습니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고양이 펠리웨이 클래식의 효과는 정말 좋았습니다!

미야옹철님 외에 많은 수의사선생님들이 강추하는데엔 역시 이유가 있더라구요

하루가 다르게 적응해가는 모습이 대견할 정도였습니다ㅋㅋ

처음에는 웅크리고 자더니 다음날에는 대자로 뻗어서 자던 모습이 인상적이었습니다.

사람은 모르지만 고양이는 친숙한 물건이나 가구 이곳 저곳에 해피마커를 남긴다고 합니다.

때문에 가구 배치를 바꾸거나 이불 빨래를 하고 난 후 낯설어 하는 모습이 '집사야 나는 스트레스를 받는다옹 원래대로 되돌려놓아라냥' 이런 뜻이었는지도 모르겠습니다.ㅜㅜ

반려묘 스트레스 완화에 도움을 주었던 고양이 펠리웨이 클래식 디퓨저는

키튼도 사용 가능하다는 것과 진정제, 신경안정제가 아니라는 점 덕분에 더욱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었습니다.

집사분들이라면 하나 정도 미리 구비해놓으시면 아주 좋을 물건 같습니다. 

 

강 추 !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thumbnail
    Friendly M

    오 거의 마법이군요 ㅎㅎㅎㅎ
    고양이 키우시는불 꼭 알아두면 좋을 제품이네요~~^^

  2. thumbnail
    익명
    2022.04.24 10:53

    비밀댓글입니다

  3. thumbnail
    곰손이

    냥이데리고 멀리 이동할일이 생기면 꼭 챙겨야할 필수품이네요~!!

  4. thumbnail
    야차82

    고양이가 귀엽네요.ㅎㅎ

  5. thumbnail
    하얀고래🤍

    효과가 엄청난데요???
    고양이가 스트레스 받지않고 좋겠습니다 ㅎㅎ

  6. thumbnail
    아홉냥이들과 냥냥냥
    2022.04.24 20:28

    저희도 펠리웨이를 써봤었어요 ㅎㅎ
    저는 딱히 눈에띄는 효과를 보지못했는데... 효과가 있었다니 다행입니다!!

  7. thumbnail
    코코넛새우

    고양이를 위한 디퓨저라니! 집사친구에게 선물해줘야겠어요😃

  8. thumbnail
    성실엄마
    2022.04.25 15:02

    냥님이가 왠만한 애 키우는것 만큼 힘든것 같으네요. 손이 이렇게나 많이 갈 줄이야 ㅜㅠ 그래도 이렇게 잘 자는거 보니 마음이 놓이셨겠습니다. 냥님아, 집사가 이렇게나 애쓰는데, 성의를 봐서라도 일 조금만 시켜주시오 ㅋㅋㅋ